상단여백
HOME 주요뉴스
2018 인권주간연합예배 및 32회 NCCK 인권상 시상식서지현 검사와 사토 노부유키 선생 공동수상자로
   
 

 ‘2018 인권주간연합예배 및 32회 NCCK 인권상 시상식’이 오는 12월 6일 오후 6시 30분 한국기독교회관 2층 조예홀에서 진행된다.

‘세계인권선언 70년, 모든 사람의 존엄과 인권이 보장되는 세상을 향하여’란 주제로 열리는 이날 시상식은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인권센터가 12월 10일 세계인권선언일을 맞아 ‘인권주간’을 제정하고, 1987년부터 인권주간연합예배와 인권시상식을 진행해 왔다

특히 정치적 암흑기에 ‘인권상’을 제정해 지난 30여 년간 우리 사회의 인권 증진과 민주 발전에 기여한 개인 혹은 시민사회 단체에 인권상을 수여해 왔다.

올해의 인권상은 검찰의 권력과 위계에 의한 성추행 피해사실을 폭로해 사회 각계의 미투(Me too) 운동을 촉발시키며 국내 젠더 감수성 증진에 기여한 서지현 검사와 일본에서 소수민족으로 차별받고 있는 재일동포의 인권신장을(지문날인거부운동-외국인등록법개정운동/재일동포 및 이주자 인권네트워크 등) 위해 오랫동안 헌신해 온 사토 노부유키 선생을 공동수상자로 선정했다.

이날 인권주간연합예배에서는 ‘2018 한국교회인권선언문’을 발표하고, 이어 박승렬 소장의 사회로 시상식이 진행된다. 이 시상식에서는 최영애 위원장(국가인권위원회)이 축사를 전하고, 임태훈 소장(군인권센터)이 역대 수상자 발언을 한 뒤 서지현 검사와 사토 노부유키 선생이 수상자 소감을 발표할 예정이다.

기독교라인  webmaster@kidokline.com

<저작권자 © 기독교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라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독교라인  |  등록번호: 서울, 아04237  |  등록일자: 2016년 11월 23일  |  제호: 기독교라인  |  발행인: 유달상  |  편집인: 유환의
청소년보호책임자: 유환의  |  발행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동순라길 54-1, 3층(인의동)  |  발행일자:  |  02)817-6002 FAX  |  02)3675-6115
Copyright © 2018 기독교라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