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계교단
기하성,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한 ‘사회적 거리 두기’ 한국교회 모범교단 소속 500여개 미자립 임대교회 30만원씩 총 1억 5천만원 지원키로
   

여의도순복음교회가 속한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대표 총회장 이영훈 목사•이하 기하성)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 두기’ 캠페인에 동참해 한국교회에 모범이 되고 있다.

기하성은 지난 18일 임원회를 갖고, ‘사회적 거리 두기’에 참여하기 위해 주일예배를 드리지 않는 교단 산하 500개 미자립 임대교회들을 대상으로 각 30만원씩 총 1억 5천만원의 임대료를 지원키로 했다.

이번 조치는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주일예배를 드리지 않을 경우 헌금 수입 부족으로 임대료조차 낼 수 없는 형편에 처한 교회들이 자칫 예배를 강행함으로써 집단 감염을 일으킬 수 있다는 우려에 따라 마련됐다.

이에 기하성 소속 지원이 필요한 교회는 각 지방회에서 이를 파악한 뒤, 총회에 지원금을 신청하게 된다.

이번 기금은 여의도순복음교회(담임 이영훈 목사)에서 1억원을, 교단 산하 지방회가 5천만원을 마련해 지원하게 된다.

한편 여의도순복음교회는 이번 주일(22일)에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예배로 대체하는 한편, 모든 예배와 모임을 중지키로 했다.

유환의 기자  kidokline@daum.net

<저작권자 © 기독교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환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독교라인  |  등록번호: 서울, 아04237  |  등록·발행일자: 2016년 11월 23일  |  제호: 기독교라인  |  발행인: 유달상  |  편집인: 유환의
청소년보호책임자: 유환의  |  발행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동순라길 54-1, 3층(인의동)  |  02)817-6002 FAX  |  02)3675-6115
Copyright © 2020 기독교라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