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신앙생활
믿음을 의롭다하신다
   

생명나무숲전원교회 담임 강재형 목사

아브라함은 행함으로 의롭다 함을 받은 것이 아닙니다. 그는 흉년이 들었을 때에 하나님을 신뢰하지 못하고 애굽으로 내려가 자기 아내를 누이라고 속였던 사람입니다. 또 그는 하나님께서 분명히 아브라함으로 인해 큰 민족을 이루겠다고 말씀하셨음에도 불구하고 아이가 없어 자기 종이 자기의 후사가 되어 상속자가 되기를 원했습니다. 나중에는 아내의 말을 듣고 자기 종을 취해 자식을 나아 후손으로 삼으려고도 했습니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하나님께서는 그를 의인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 그 이유는 단 한 가지밖에 없습니다. 그것은 그가 하나님께서 그의 아내인 사라가 나이가 많은데도 불구하고 아기를 낳을 것이라고 말씀하셨을 때 그것을 믿은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아브라함의 그 믿음을 의로 여기신 것입니다. 믿음이란 것은 행위가 완벽하다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을 신뢰한다는 것입니다. 아브라함의 생애를 살펴보았을 때 그가 하나님을 불신했던 경우도 참 많습니다. 하지만 하나님께서 약속하셨을 때 하나님의 말씀을 신뢰하고 믿었기 때문에 하나님께서는 그 믿음을 의로 여기셨다는 것입니다.

우리가 구원받는 것도 마찬가지입니다. 우리가 예수 그리스도를 믿고 거듭나게 된 것은 다른 것이 아니라 예수 그리스도께서 십자가 위에서 나의 죄를 위해 돌아가신 구세주라는 것을 믿고 영접했기 때문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의 그 믿음을 의로 여기시고 우리를 거듭나게 해주신 것입니다. 어떤 사람들은 구원 받은 후에도 항상 신앙적 삶이 좋아야 된다고 생각하기도 합니다. 그 행함으로 구원을 지켜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우리의 의는 행함으로 지키는 것이 아니라 우린 이미 의롭게 됐기 때문에 의롭게 살려고 노력하는 것입니다. 그것은 구원의 문제와는 다른 것입니다. 성경은 분명히 행함으로 구원받는 것이 아니라고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성경에는 “일을 아니할지라도 경건치 아니한 자를 의롭다 하시는 이를 믿는 자에게는 그의 믿음을 의로 여기시나니”(롬4:5) 라고 말하고 있는데, 여기서 일을 아니한다는 것은 선을 행하거나 율법을 지키거나, 하나님께서 요구하시는 행위를 하지 않는다는 것을 말합니다. 그 어떤 행위를 하지 않는다 하더라도, 경건치 아니한 자를 의롭다 하시는 이를 믿는 자의 그 믿음을 의로 여기신다는 것입니다. 행함이 아니라 믿음을 의로 여기시는 것입니다.

다윗의 경우를 보면 “그 불법을 사하심을 받고 그 죄를 가리우심을 받는 자는 복이 있고, 주께서 그 죄를 인정치 아니하실 사람은 복이 있도다.”(롬4:7-8) 다윗 역시 주께서 그 죄를 인정치 아니하실 사람, 즉 하나님께서 의롭다 여기시는 사람은 복이 있다고 말합니다. 다윗 또한 하나님께서 그 죄를 인정치 아니하셨기 때문에 의롭다함을 받았던 것입니다. 성경 전체가 말하는 것이 바로 이것입니다. 그 어떤 죄를 얼마나 지었느냐에 상관없이 그 죄를 인정치 아니하신다는 것입니다. 예수 그리스도께서 자신의 죄를 위해 십자가에서 피흘려 죽으시고 삼일 만에 부활하셨서, 자신의 모든 죄를 용서해주심을 믿고, 개인의 구주로 영접한 사람의 모든 죄를 인정치 아니한다고 말하고 있는 것입니다. 살아계신 하나님을 믿고, 예수 그리스도가 죄인인 나를 구원해 주심을 믿는다면, 하나님께서는 그 사람의 모든 죄를 사해주시고 그 믿음을 의롭다고 인정하십니다.

강재형 목사  webmaster@kidokline.com

<저작권자 © 기독교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재형 목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독교라인  |  등록번호: 서울, 아04237  |  등록·발행일자: 2016년 11월 23일  |  제호: 기독교라인  |  발행인: 유달상  |  편집인: 유환의
청소년보호책임자: 유환의  |  발행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동순라길 54-1, 3층(인의동)  |  02)817-6002 FAX  |  02)3675-6115
Copyright © 2020 기독교라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